'2020 아육대' 씨름, SF9→빅톤 대격돌…'씨름돌'의 등장 [TV스포]

입력2020년 01월 24일(금) 15:13 최종수정2020년 01월 24일(금) 15:16
SF9 빅톤 에이티즈 / 사진=MBC 2020 설특집 아이돌스타 선수권대회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2020 아육대' SF9, 빅톤, 에이티즈 등 아이돌 스타들이 샅바를 잡는다. 팽팽한 대결이 예고된 가운데 이들 중 전 천하장사 이태현 해설위원이 탐낸 '씨름돌'이 등장했다.

24일 저녁 5시 50분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2020 설특집 아이돌스타 선수권대회'(이하 '2020 아육대')에서 팬들의 뜨거운 응원 속 펼쳐지는 아이돌스타들의 흥미진진한 씨름 대결이 공개된다.

앞서 '2019 추석 아육대'에서 3년 만에 부활해 시범 종목으로 출범했던 씨름이 이번 '2020 아육대'에서 정식 종목으로 거듭났다. 최근 진행된 씨름 경기에서 주목할 만한 점은 빅톤의 임세준이 씨름부 출신이라는 것이다. 이에 그는 수많은 아이돌 중 '씨름 에이스'로 꼽혔다는 후문이다.

이처럼 쟁쟁한 아이돌 중 천하장사 출신의 이태현 해설위원이 씨름 선수로 스카우트 제의를 하고 싶은 '씨름돌'이 등장했다고 전해져 이목이 쏠린다. 이태현 해설위원은 "보는 순간 탐이 났다"라며 극찬했다는 전언이어서 그 정체에 대한 궁금증을 유발한다.

마지막으로 아이돌 팬들의 열띤 응원이 담긴 사진은 현장의 뜨거운 분위기를 실감케 하며 씨름 경기에 대한 기대를 배가시켰다.

'2020 아육대'는 오늘(24일) 저녁 5시 50분, 25일 오전 10시 40분, 27일 저녁 5시에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