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예나 강서브 활약' 대한항공, OK저축은행 제압…현대건설, 흥국생명에 진땀승

입력2020년 01월 27일(월) 21:00 최종수정2020년 01월 27일(월) 21:00
대한항공 선수단 / 사진=KOVO 제공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대한항공이 비예나의 강서브에 힘입어 OK저축은행을 셧아웃 승리로 제압했다.

대한항공은 27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V-리그 4라운드 최종전 OK저축은행과의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0(25-23 25-21 25-12) 승리를 거뒀다.

이날 경기에서는 대한항공의 비예나가 서브 에이스 6개를 비롯해 21득점(공격성공률 57.69%)을 올리며 팀을 승리로 이끌었다. 정지석도 8득점, 곽승석과 진상헌도 나란히 7득점을 올리며 힘을 보탰다.

이로써 대한항공은 8연승 행진을 달리며 승점 45점을 기록, 단독 1위에 오른 우리카드(승점 50점)와의 승점 차이를 5점으로 줄였다.

1,2세트를 거머쥔 대한항공은 비예나의 맹활약으로 3세트도 집어삼켰다. 3-1로 앞선 상황에서 비예나의 강스파이크 서브로 점수를 따내더니, 10연속 득점에 성공하며 점수 차를 벌렸다. 이 과정에서 비예나는 3연속 서브 에이스를 기록하기도 했다. 대한항공은 이 분위기를 그대로 이어가며 이날 경기 승리를 따냈다.

한편 여자 프로배구 1·2위 대결에서는 현대건설이 물고 물리는 접전 끝에 흥국생명에 승리를 따냈다.

현대건설은 같은날 수원체육관에서 열린 V-리그 여자부 흥국생명과의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2(25-21 17-25 14-25 25-11 25-23)로 이겼다.

이로써 2연승을 달린 현대건설은 승점 40을 기록, 2위 흥국생명과의 격차를 승점 5로 벌리며 선두를 내달렸다.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