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주니어 측 "우한 폐렴 여파, 컴백쇼 비공개 전환" [공식]

입력2020년 01월 28일(화) 14:20 최종수정2020년 01월 28일(화) 14:28
슈퍼주니어 /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슈퍼주니어가 코로나 바이러스(우한 폐렴) 여파로 컴백쇼를 비공개로 전환했다.

슈퍼주니어 측은 28일 "최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관련한 상황으로 인해 28일 예정돼 있는 '슈퍼주니어 더 스테이지(SUPER JUNIOR THE STAGE)'의 모든 녹화는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어 "미리 준비된 부분들로 인해 일정 변경이 힘들어 부득이하게 비공개 녹화로 진행되는 점 신청해주신 팬분들의 양해 부탁드린다"고 사과했다.

다만 당일 예정된 V라이브 생중계는 변동없이 진행될 예정이다.

슈퍼주니어는 이날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정규 9집 리패키지 앨범 '타임리스(TIMELESS)'를 발매한다.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