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 박민우, 경남 최초 여자야구단 '창미야' 홍보대사 선정

입력2020년 01월 29일(수) 11:09 최종수정2020년 01월 29일(수) 11:09
사진=NC 다이노스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NC 다이노스 내야수 박민우(27)가 경상남도 최초 여자야구단 '창원시미녀야구단(애칭 창미야)' 홍보대사에 선정됐다.

28일 창원시체육회 대회의실에서 진행된 이번 홍보대사 위촉식에는 NC 다이노스 박민우, 랠리다이노스 이주희 치어리더 그리고 미스코리아 경남 출신 박성은 씨가 선정돼 위촉장을 받았다.

홍보대사는 오는 4월 창단 예정인 창원시여자야구단의 선수 모집과 훈련 참여 등 야구단의 홍보를 돕는다. NC는 지역 여자야구단 발전을 위해 야구용품도 지원할 계획이다.

이번 위촉식에 참석한 NC 박민우는 "뜻깊은 자리에 초대해 주셔서 영광이고 감사하다. 창원시미녀야구단이 조금 더 발전할 수 있도록 할 수 있는 모든 부분에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프로포폴→수면마취제' 휘성, 잊었다 하면…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가수 휘성이 프로포폴부터…
기사이미지
김재중, 日 스케줄 전면 취소…코로…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가수 김재중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
기사이미지
"도울 방법 많다" 오프라 윈프리, …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