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 ENM, 아시아축구연맹 독점 중계권 확보 "차별화된 중계 선보일 것"

입력2020년 01월 29일(수) 13:47 최종수정2020년 01월 29일(수) 16:43
사진=tvN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CJ ENM이 아시아축구연맹(AFC) 중계권을 획득했다.

CJ ENM이 29일 아시아축구연맹과 중계권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CJ ENM은 이번 중계권 계약을 통해 2020년 9월, 2022년 FIFA 월드컵 아시아 지역 최종 예선부터 AFC 챔피언스리그, 2023 AFC 아시안컵과 2022 & 2024년 AFC U-23 챔피언십 등 AFC가 주관하는 4년간의 국가대표팀 및 클럽 경기에 대한 독점 중계권을 확보했다. CJ ENM의 TV 채널 tvN 등과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인 티빙(TVING)을 통해 시청자를 만날 예정이다.

tvN은 이번 AFC 중계권 확보를 통해 스포츠 장르의 즐거움을 더하겠다는 포부다.

이명한 CJ ENM 미디어콘텐츠본부장은 "CJ ENM이 AFC의 중계권 파트너가 되어 기쁘다"라며 "CJ ENM은 앞서 프로야구와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테니스 등을 중계한 바 있다. tvN은 예능, 드라마, 인사이트 콘텐츠를 비롯해 스포츠 콘텐츠로도 포트폴리오를 확장하며 시청자들에게 다양한 즐거움을 드리기 위해 계속 노력할 예정이다. tvN만의 즐거움이 더해진 차별화된 중계로 선보일 예정이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가수 팀, 연말 결혼 소식 "예비신부는 미모…
기사이미지
英 스카이스포츠, '4골' 손흥민에 …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영국 현지 매체가 4골을 폭발시킨 손흥…
기사이미지
박세리, 김민경에 통 큰 힐링카페 …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박세리가 김민경에게 통 큰 선물을 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