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레스트' 조보아 "노광식, 매일 OST 작곡 중…이선균 느낌나"

입력2020년 01월 29일(수) 15:00 최종수정2020년 01월 29일(수) 14:33
조보아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포레스트' 오종록 감독과 조보아가 배우 노광식을 언급했다.

29일 서울시 구로구 라마다호텔에서 KBS2 새 수목드라마 '포레스트'(극본 이선영·연출 오종록) 제작발표회가 개최됐다. 이날 현장에는 오정록 감독을 비롯해 배우 박해진, 조보아가 참석했다.

'포레스트'는 심장 빼곤 다 가진 남자 강산혁(박해진)과 심장 빼곤 다 잃은 여자 정영재(조보아)가 신비로운 숲에서 만나 자신의 숲의 비밀을 파헤쳐가는 강제 산골 로맨스다.

이날 오종록 감독은 "노광식은 EDM 분야 작곡가다. 그 친구 음악을 듣다가 알게 됐다"며 "얼굴도 좋고 목소리도 좋아서 출연 제의를 했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이번 드라마를 통해 처음 데뷔하게 됐다"며 "노광식이 직접 만든 음악도 한두 곡 나올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에 조보아 역시 "노광식 오빠가 매일 저희 OST만 만들고 계신다"며 "목소리가 굉장히 좋으신 배우다. 이선균 선배님 느낌도 난다"고 설명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가수 팀, 연말 결혼 소식 "예비신부는 미모…
기사이미지
英 스카이스포츠, '4골' 손흥민에 …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영국 현지 매체가 4골을 폭발시킨 손흥…
기사이미지
박세리, 김민경에 통 큰 힐링카페 …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박세리가 김민경에게 통 큰 선물을 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