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언론 "손흥민, '케인 부재' 토트넘서 가장 신뢰할 수 있는 선수"

입력2020년 02월 06일(목) 15:35 최종수정2020년 02월 06일(목) 15:35
손흥민 / 사진=Gettyimages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손흥민은 현재 부상으로 해리 케인을 잃은 토트넘에서 가장 신뢰할 수 있는 공격수다"

중국 언론이 손흥민(토트넘)의 활약에 입을 쩍 벌렸다.

토트넘은 6일 오전 4시45분(한국시각)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사우샘프턴과의 2019-2020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4라운드(32강) 홈경기에서 3-2로 이겼다. 이로써 토트넘은 FA컵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이날 토트넘을 승리로 이끄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한 선수는 바로 손흥민이다. 그는 후반 44분, 2-2 동점 상황에서 페널티킥 골로 팀에 극적인 승리를 안겼다. 손흥민은 부담이 컸을 페널티킥을 골로 연결시키며 두 주먹을 불끈 쥐었다.

이날 토트넘은 전반을 1-1로 마무리 지은 후 후반 27분 대니 잉스(사우샘프턴)에게 역전골을 허용하며 패색이 짙었다. 다행히 후반 32분 모우라가 교체 투입된 델리 알리와 패스를 주고받은 뒤 페널티 박스 중앙에 강력한 슈팅을 날리며 동점골을 뽑아냈다.

정규시간 내에 승부가 나지 않을 것 같던 경기는 손흥민으로 인해 승패가 갈렸다. 후반 43분 역습 상황에서 알리의 빠른 땅볼 패스를 받은 손흥민은 상대 골키퍼 다리에 걸려 넘어지며 페널티킥을 얻어냈다. 키커로 나선 손흥민은 침착하게 골을 성공시키며 3-2 승리를 이끌어냈다.

손흥민의 결승골 활약에 6일 중국 매체 시나스포츠는 "한국의 손흥민이 팀을 위기에서 구해내는 데 중추적인 역할을 했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손흥민은 왼쪽 하단에 공을 꽂아 넣어 팀에 3-2 승리를 선물했다. 최근 4경기 연속 득점 행진도 이어갔다"고 감탄했다.

또 "손흥민은 해리 케인이 부상으로 경기에 나서지 못할 때 가장 신뢰할 수 있는 공격자"라고 덧붙였다.

경기 종료 후 따뜻한 팬서비스를 한 손흥민의 모습도 기사에 담았다. 이 매체에 따르면 손흥민은 '손흥민, 나는 당신의 40번 째 경기를 보고 있어요. 당신의 유니폼을 받을 수 있을까요' 라는 플래카드를 들고 있는 한 꼬마 팬을 발견하고 유니폼을 선물로 줬다.

시나스포츠는 "따뜻한 순간이 연출됐다. 손흥민은 어린 팬의 작은 꿈을 현실로 만들어줬다"며 박수를 보냈다.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탁재훈 해외 원정 도박 의혹, 활동 적신호 …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가수 겸 방송인 탁재훈이…
기사이미지
"한류 새싹을 지켜주세요" 미성년 …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정부가 미성년 연예인을 위한 권익 보…
기사이미지
'예능 대세' 제시, 솔직당당한 매력…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가수 제시가 예능 대세로 떠오르고 있…
기사이미지
"역시 BTS" 방탄소년단, 빌보드 '핫 100' 1…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의 '다이…
기사이미지
'슈퍼 코리안데이' 류현진·김광현…
기사이미지
다케우치 유코 사망, 日연예계 잇따…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일본 톱배우 다케우치 유코가 사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