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송현·이원일, 연애예능 '부러우면 지는거다' 합류, 연인 최초공개

입력2020년 02월 13일(목) 15:34 최종수정2020년 02월 13일(목) 15:34
최송현, 이원일 / 사진=MBC 부러우면 지는거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셰프 이원일과 배우 '부러우면 지는거다' 출연을 확정했다.

MBC 예능프로그램 '부러우면 지는거다' 측은 13일 "이원일, 김유진 PD 커플과 최송현 일반인 남자 친구 커플이 출연을 확정했다. 결혼을 앞둔 이원일 커플과 같은 취미를 공유하며 두 사람만의 시간을 보내는 최송현 커플의 더욱 리얼한 일상을 보여드릴 예정이다.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부러우면 지는거다'는 실제 연예인 커플들의 리얼한 러브 스토리와 일상을 담으며 연애와 사랑, 결혼에 대한 생각과 과정을 담는다. '부러우면 지는거다'는 위트 넘치는 프로그램의 이름처럼, 시청자들의 연애, 결혼 세포를 제대로 자극할 예정이다.

스타 셰프 이원일이 '부러우면 지는거다'를 통해 예비 신부 김유진 PD와 일상을 공개한다. 두 사람은 지난해 한 프로그램에서 이연복 셰프의 주선으로 만나 약 2년 동안 인연을 이어오고 있다. 최근 4월 결혼 소식을 알리며 모두의 축하를 받고 있는 두 사람이 예비부부로 어떤 일상을 보여줄지 기대를 모은다.

그런가 하면 최송현과 베일에 싸인 연인의 동반 출연 소식도 뜨거운 화제다. 최송현은 KBS 아나운서 출신으로 2008년 배우로 전향해 드라마 '부자의 탄생', '검사 프린세스', '로맨스가 필요해', '마마',
'공항 가는 길', '빅이슈'를 비롯해 영화 '인사동 스캔들', '걸프렌즈', '심야의 FM' 등 다양한 작품에서 열연을 펼쳤다.

최송현은 스쿠버 다이빙을 취미로 즐기던 중 다이빙 강사였던 연인을 만나 지난해 6월부터 공식 커플이 됐다. 그녀의 연인에 대해서는 다이버 강사라는 사실 외 알려진 바가 없는 상황. '부러우면 지는거다'를 통해 두 사람이 함께 같은 취미를 즐기며 로맨틱한 시간을 보내는 모습들이 최초로 공개될 것으로 기대돼 관심이 집중된다.

이로써 '부러우면 지는거다'를 통해 사랑하는 연인을 처음으로 공개할 예정인 두 커플의 리얼 사랑이야기는 어떨지 기대를 모은다.

한편, 봄바람과 함께 시청자들의 연애, 결혼 세포를 자극할 '부러우면 지는거다'는 3월 첫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성폭력 피해 고백' 장재인, 누리꾼 응원 물…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수 장재인이 성피해자임…
기사이미지
신민아→하지원, 극장가 하반기 꾸…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강철비2: 정…
기사이미지
현진영, 다이어트 선언 "130kg→70…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가수 현진영이 다이어트를 선언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