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트롯' 장윤정 "子 연우, 나태주 되고 싶어 해…직업인 줄 알아" [TV캡처]

입력2020년 02월 13일(목) 23:51 최종수정2020년 02월 13일(목) 23:51
나태주 장윤정 연우 / 사진=TV조선 미스터트롯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미스터트롯' 장윤정이 아들 연우의 꿈이 나태주라고 밝혔다.

13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TV조선 예능프로그램 '내일은 미스터트롯'(이하 '미스터트롯')에서는 본선 3차 기부금 팀미션이 진행됐다.

이날 세 번째로 무대에 나선 건 이대원, 나태주, 김희재, 신인선으로 이뤄진 사랑과 정열 팀이었다.

이들의 무대가 끝나자 장윤정은 멤버 한 명 한 명에 대한 심사평을 진행했다.

특히 나태주에 관해 장윤정은 "우리 연우 꿈이 나태주다"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장윤정은 "연우는 나태주가 직업인 줄 알다. 연우에게 '나중에 뭐가 될 거냐'고 물으면 '나는 나태주가 될 거야'라고 답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지금도 태권도 연습을 열심히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장윤정은 "이처럼 어마어마한 사랑을 받고 있다"며 나태주의 치솟는 인기를 언급했다.

장윤정은 또한 "나태주가 퍼포먼스 위주로만 무대를 보여줘서 걱정을 했는데, 이번 무대에서 서정적인 목소리를 들으며 안심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제는 어떤 무대에 어떤 노래를 내놓아도 걱정 없이 들을 수 있는 가수가 탄생할 거라고 생각했다"고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사재기의 꼭두각시"…큐브 홍승성 회장 발…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음원 사재기 의혹이 가요…
기사이미지
코믹→멜로 다 되는 현빈·손예진의…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박지은 작가가 판을 깔고, 현빈과 손예…
기사이미지
도깨비도 이긴 '사랑의 불시착', 명…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사랑의 불시착'이 시청률과 화제성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