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희' 유재환 "도코X김신영과 그룹 결성하고파"

입력2020년 02월 17일(월) 13:43 최종수정2020년 02월 17일(월) 13:45
유재환 김신영 도코 / 사진=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정희' 유재환이 혼성 그룹 결성을 희망했다.

17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이하 '정희')는 '음악노예' 코너로 꾸며져 가수 유재환, 도코가 출연했다.

이날 한 청취자는 "세 분이 한 카메라에 나오니까 그룹 같은 느낌이 든다"는 의견을 전했다.

이에 유재환은 "그룹 에이트 같은 느낌이 들었다. 우리가 에이트 같은 그룹을 결성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그러자 김신영은 "유재환은 말만 그러고 전화를 안 받는다"며 "저번에도 전화를 했는데 방송 중이라고 그러면서 안 받았다"고 폭로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韓서 배우 안해" 장미인애, 文 정부 비판 …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문재인 정부의 '긴급재난…
기사이미지
임성재, 가상 매치플레이 대회서 4…
기사이미지
'방탄소년단 소속' 빅히트, 2019년…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방탄소년단의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