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판에 갈린 승부' BNK, 삼성생명 67-64 제압…공동 5위

입력2020년 02월 23일(일) 21:50 최종수정2020년 02월 23일(일) 21:50
사진=WKBL 엠블럼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부산 BNK 썸이 용인 삼성생명 블루밍스를 제압했다.

BNK는 23일 용인체육관에서 열린 삼성생명과의 2019-2020 하나원큐 여자프로농구 5라운드 원정경기에서 67-64로 이겼다.

이날 승리로 BNK는 2연승을 달리며 삼성생명과 함께 8승18패로 공동 5위가 됐다.

BNK에서는 '외인' 다미리스 단타스가 17점 12리바운드로 더블-더블을 기록하며 팀 승리에 크게 일조했다. 구슬도 19점을 올리며 힘을 보탰다. 반면 삼성생명에서는 비키 바흐가 19점 8리바운드, 김한별이 12점 11리바운드를 기록했지만 팀 패배로 고개를 떨궜다.

경기는 4쿼터 막판에 갈렸다. BNK는 1점차로 쫓긴 던 종료 25초 전, 노현지의 골밑 득점으로 점수를 쌓았다. 이후 삼성생명 김한별의 외곽슛이 림을 벗어나면서 승부가 갈렸다.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가나로 돌아가라" 샘 오취리, '내로남불'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나 출신 방송인 샘 오취…
기사이미지
곡괭이 난동, 황정민 입원→괴한 구…
기사이미지
CJ ENM 영화 부문, 개봉 연기·극장…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