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음성' 김민아 아나운서 "결과 나오기 전까지 무척 괴로웠다"

입력2020년 02월 24일(월) 19:44 최종수정2020년 02월 24일(월) 19:44
사진=김민아 아나운서 SNS 캡처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미열 증상을 보였던 김민아 아나운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았다.

김민아 아나운서는 24일 자신의 SNS에 "(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았습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어제 열이 났을 때 고민이 많이 됐습니다. 제가 대회장을 떠난 뒤에 있을 여러 추측과 자극적인 반등들이 두려웠고, 오히려 불안감을 조성할 수 있다는 우려도 들었습니다. 하지만 제가 모르는 0.0001%의 확률이라도 있다면 안심할 수 없다 여겼고 조금이라도 민폐가 되지 않으려 급히 현장을 떠나기로 결정했습니다"고 전했다.

이어 "이후 상황이 알려지면서 검진 결과가 나오기 전까지 무척 괴로웠습니다. 조금의 증상에도 민감하게 반응해야 향후 문제가 없겠다 판단했던건데, 이미 전파자가 된 듯 비난도 있었습니다. 하지만 그래도 잘 한 일이었다고 생각합니다. '아니겠지', '알려질까 두려워'하고 넘겼다가 더 큰 후폭풍을 몰고 올 수 있기에 앞으로도 극히 보수적으로 대처하겠습니다. 그리고 만일을 위해 즉시 공유하겠습니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빠른 대처를 도와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리며 마지막으로 다시 한번, 저는 오늘(24일) 오후 6시53분 음성 판정을 받았고, 활동에 문제없음을 재차 확인했다고 알려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모두 건강하세요"라고 덧붙였다.

앞서 23일 김민아 아나운서는 서울 롤파크에서 열린 2020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현장에서 미열 증상으로 조기 퇴근한 바 있다.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횟수·금액 커"…'억대 원정도박' 양현석,…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억대 원정도박 혐의로 재…
기사이미지
'손흥민·케인 휴식' 토트넘, 루도…
기사이미지
극장가, 코로나19 3차 대유행에 또…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