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다니엘, 조용히 선행 "의료진 위해 5000만 원 기부" [공식입장]

입력2020년 02월 28일(금) 11:33 최종수정2020년 02월 28일(금) 11:33
강다니엘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가수 강다니엘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19 확산 방지를 위해 5천만원을 기부했다.

28일 소속사 커넥트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스포츠투데이에 "최근 강다니엘이 개인적으로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5000만 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 강다니엘은 소속사를 통해 "고생하는 의료진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 싶었다"고 전했다.

기부금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보건용 마스크, 손 소독제 등 물품 구매를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강다니엘은 지난해 공황장애와 우울증을 호소하며 활동을 중단한 바 있다. 이에 강다니엘은 SBS FiL '안녕, 다니엘'로 방송 복귀에 나설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韓서 배우 안해" 장미인애, 文 정부 비판 …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문재인 정부의 '긴급재난…
기사이미지
임성재, 가상 매치플레이 대회서 4…
기사이미지
'방탄소년단 소속' 빅히트, 2019년…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방탄소년단의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