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우석 측 "팬미팅 잠정 연기·악성 게시물 법적 대응" [공식입장]

입력2020년 03월 02일(월) 17:14 최종수정2020년 03월 02일(월) 17:14
김우석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그룹 엑스원 출신 김우석의 팬미팅이 다시 한 번 잠정 연기됐다.

지난달 29일 소속사 티오피미디어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김우석 팬미팅 잠정 연기 안내 관련 공지사항을 게재했다.

이날 티오피미디어는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는 것을 인지, 3월 15일로 예정됐던 김우석 단독 팬미팅 '우석아' 잠정 연기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아울러 티오피미디어는 "소속 아티스트에 대한 명예훼손, 인신공격, 성희롱, 사생활 침해 등 무분별한 악성 게시물에 대해 법적 대응을 진행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모니터링과 팬 여러분의 제보를 통해 소속 아티스트를 향한 비방, 루머 등 악성 게시물에 지속적인 법적 대응을 이어나갈 것을 약속드리겠다"고 설명했다.

당초 김우석은 코로나19 여파를 우려하며 팬미팅을 잠정 연기한 바 있다. 그러나 최근 더욱 빠르게 상승한 확진자 수에 다시 한 번 팬미팅을 연기하게 됐다.

이하 김우석 팬미팅 연기 관련 공식입장 전문

김우석 팬미팅 잠정 연기 안내

안녕하세요. 티오피미디어입니다.

항상 김우석 군을 아끼고 사랑해 주시는 팬 여러분께 감사드리며, 단독 팬미팅 '우석아' 일정이 잠정 연기되었음을 안내드리겠습니다.

당사는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는 것을 인지, 3월 15일로 예정되었던 김우석 군 단독 팬미팅 '우석아' 잠정 연기 결정을 내렸습니다.

이는 아티스트와 팬 여러분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내린 결정이오니, 팬 여러분의 양해 부탁드리겠습니다.

또한 당사는 앞서 공지한 바와 같이 소속 아티스트에 대한 명예훼손, 인신공격, 성희롱, 사생활 침해 등 무분별한 악성 게시물에 대해 법적 대응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이와 관련해 팬 여러분이 보내주시는 제보를 모두 확인하고 있으며,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소속 아티스트의 권익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당사는 앞으로도 모니터링과 팬 여러분의 제보를 통해 소속 아티스트를 향한 비방, 루머 등 악성 게시물에 지속적인 법적 대응을 이어나갈 것을 약속드리겠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연예계 도박 파문, 짧은 자숙→이른 복귀가…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연예계의 연이은 불법 도…
기사이미지
'탁재훈 도박 의혹·신정환 복귀' …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그룹 컨츄리꼬꼬 출신 가수 탁재훈이 …
기사이미지
아리♥려욱, 7세 차 커플 탄생→신…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그룹 슈퍼주니어 려욱과 타히티 출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