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동석 측 "코로나19 성금 1억원 기부, 대구 지사에 직접 연락" [공식입장]

입력2020년 03월 03일(화) 16:54 최종수정2020년 03월 03일(화) 16:58
마동석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배우 마동석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1억원을 기부했다.

3일 마동석의 소속사 빅펀치이엔티 관계자는 스포츠투데이에 "최근 마동석이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대구 지사에 1억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관계자에 따르면 마동석은 코로나19 피해가 가장 큰 대구 지역에 성금을 전달하기 위해 직접 대구 지사에 연락을 취했다.

전달된 기부금은 대구 지역에서 도움이 손길이 필요한 취약 계층과 치료에 힘쓰는 의료진들을 위해 쓰여질 예정이다.

마동석은 지난해 개봉한 영화 '시동' '백두산'에 출연했다. 현재 그는 영화 '이터널스'의 길가메시 역을 맡아 촬영 중에 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