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버워치, '영웅 로테이션' 최초 적용 경쟁전 시즌 시작

입력2020년 03월 06일(금) 15:52 최종수정2020년 03월 06일(금) 15:52
사진=오버워치 엠블럼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는 특정 기간 동안 경쟁전에서 일부 영웅을 사용할 수 없는 새로운 시스템인 '영웅 로테이션'이 최초로 적용된 오버워치(Overwatch®) 경쟁전 21 시즌을 오늘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를 기념해 모든 플레이어에게 경품에 응모 가능한 눈송이(쿠폰)를 지급하는 이벤트도 1주일간 진행한다.

경쟁전 21 시즌의 시작과 함께 플레이어들은 배치 경기를 통해 본인의 실력을 점검하고 더 높은 경쟁전 점수와 등급을 위해 새롭게 경쟁하게 된다. 특히, 오직 경쟁전에서만 경험할 수 있는 '영웅 로테이션'이 최초로 적용됨에 따라 플레이어들은 폭넓은 영웅을 사용해 주 단위로 변하는 메타에 팀 단위로 대응해야 한다.

영웅 로테이션에 최초 적용될 영웅은 오리사(돌격), 메이, 한조(이상 공격), 바티스트(지원)다. 최근 주로 활용되는 팀 전술에서 중요한 역할을 맡는 영웅들로, 주간 단위의 메타 변화 및 보다 폭넓은 영웅 선택을 유도한다는 영웅 로테이션 목적에 부합한다.

영웅 로테이션은 오버워치 개발팀이 직접 진행한다. 현재의 주간 단위의 로테이션 주기도 일별 또는 매 경기별로 다르게 적용시킬 가능성도 열어놨다. 단, 영웅 로테이션은 경쟁전 21시즌에 선 적용되나, 시스템의 실질적 영향력 및 플레이어 피드백 등을 분석해 이후 시즌에는 적용되지 않을 수도 있다.

한국시간 3월 8일(일) 오전 5시 시작하는 오버워치 리그(Overwatch League™)의 5주차 일정부터도 영웅 로테이션 시스템이 도입된다. 첫 번째 영웅 로테이션 대상으로 라인하르트(돌격), 맥크리, 위도우메이커(이상 공격), 모이라(지원) 영웅이 발표된 가운데, 네 영웅이 포함되지 않은 새로운 조합 및 메타 속에서 각 팀이 보여줄 전술의 유연성과 다양한 영웅 조합을 지켜보는 것도 새로운 관전 포인트다.

오버워치 리그의 경우 최근 2주간 치른 경기에서의 선택 빈도(play-rate data)를 분석, 로테이션 대상을 매주 각 영웅 그룹에서 무작위로 선정한다. 단, 어떤 영웅도 2주 연속 제외되지 않으며, 영웅 로테이션은 팬, 선수 등의 의견을 적극 수렴해 시즌 중 수정될 수 있다.

한편, 경쟁전 21 시즌 시작을 기념해 오늘부터 12일(목) 오전 8시 59분까지 1주일간 오버워치에 접속하는 모든 플레이어에게 특별 눈송이를 지급한다. 기간 중 블리자드 가맹 PC방에서 오버워치를 즐기는 플레이어는 10분당 10눈송이를, 집 또는 기타 장소에서 60분 이상 연속으로 플레이 시 하루 최대 200 눈송이를 지급받는다. 누적된 눈송이는 눈송이 교환소 이벤트 페이지에서 응모권으로 사용된다. Nintendo Switch Lite, 12,000원 상당의 전리품 상자 11개 교환권, D.Va 게이밍 키보드 등 기존에 선호도가 높은 아이템으로 경품 리스트를 구성했다.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방탄소년단 1위, 2위 임영웅·3위 영탁 '5월…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가수 브랜드평판 2020년 …
기사이미지
전효성 공개 커버 댄스, 비 '깡' 안…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가수 겸 배우 전효성이 공개한 커버 댄…
기사이미지
BJ 한미모 측 "성매매 알선 혐의 여…
기사이미지
'놀면 뭐하니?' 비 이효리 유재석 혼성 그룹…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가수 비와 이효리, 유재석…
기사이미지
이소영, 사흘 연속 단독 선두…최예…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이소영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
기사이미지
'0%→1%대 시청률' KBS 주중극, 솟…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KBS 주중 드라마에 드리운 안개가 걷힐…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