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 외국인 선수 3명, 코로나19 음성…내달 2일 재검사

입력2020년 03월 28일(토) 17:33 최종수정2020년 03월 28일(토) 17:33
제이크 브리검 / 사진=키움 히어로즈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키움 히어로즈 외국인 선수 3명이 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았다.

키움은 28일 "제이크 브리검, 에릭 요키시, 테일러 모터는 27일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오늘(28일) 음성 판정이 나왔다"고 말했다.

브리검, 요키시, 모터는 대만 가오슝에서 키움 스프링캠프를 치른 뒤 국내 선수단과 떨어져 미국 플로리다에서 개인 훈련을 펼쳤다. 이후 26일 인천국제공항으로 입국해 27일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격리된 채 개인 훈련 중이다.

키움은 내달 2일 외국인 선수들에 대한 코로나19 재검사를 실시할 계획이다. 당초 외국인 선수들은 2차 검사를 받은 뒤, 음성 판정을 받으면 곧바로 팀에 합류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한국야구위원회(KBO)가 최근 미국에서 입국한 선수들의 2주간 자가격리를 권고한 바 있어 팀 합류 시점은 더 늦춰질 수 있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가나로 돌아가라" 샘 오취리, '내로남불'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나 출신 방송인 샘 오취…
기사이미지
곡괭이 난동, 황정민 입원→괴한 구…
기사이미지
CJ ENM 영화 부문, 개봉 연기·극장…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