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남의 광장' 백종원, 송가인에 고정 제안 "맛있는 음식 먹을 수 있어" [TV스포]

입력2020년 04월 02일(목) 10:07 최종수정2020년 04월 02일(목) 10:08
맛남의 광장 / 사진=SBS 제공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맛남의 광장' 외식사업가 백종원이 가수 송가인에게 고정 출연을 제안했다.

2일 밤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맛남의 광장'에서는 전라남도 진도의 특산물인 봄동을 이용한 신메뉴가 공개된다.

사전 녹화에서 진도 봄동은 이름 때문에 봄에 먹는 채소로 정작 제철인 겨울에는 소비량이 점점 감소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전해졌다. 이러한 봄동의 오해를 풀기 위해 멤버들과 송가인이 발 벗고 나섰다.

앞서 남해 편에서 홍합을 이용한 감바스 '홍바스'로 첫 메뉴 등극에 성공한 김동준이 이번에는 봄동을 이용한 특별한 레시피로 두 번째 메뉴 등극에 도전했다. 그는 양배추 대신 봄동을 넣어 만든 코울슬로를 준비했고, 이를 맛본 백종원은 "내일 미식회에 선보이자"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김동준은 "햄버거와 코울슬로를 먹다가 '양배추가 아닌 봄동이 들어가면 어떨까?'하는 생각에 도전하게 됐다"며 메뉴 개발의 비화를 밝혔다. 단맛과 아삭한 식감의 봄동이 고소한 마요네즈를 만나 새로운 조화를 이룬 김동준 표 봄동 코울슬로는 '겨울동 샌드위치'로 변신해 군침을 자극할 예정이다.

오전 미식회를 마친 후 백종원은 송가인과 멤버들을 위해 실력을 발휘했다. 점심 식사 메뉴로 한돈 삼겹살볶음과 봄동 쌈을 준비한 것. 이를 맛본 송가인은 "매일 이렇게 맛있는 음식을 먹고 싶다"며 연신 감탄했다.

이에 백종원은 "'맛남의 광장'을 하면 매번 맛있는 음식을 먹을 수 있다"며 고정 멤버 자리를 권유했다. 김희철 역시 "우리 어머니가 '대표님 옆에 있으면 굶어 죽을 일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며 러브콜에 힘을 보탰다. 송가인은 멤버들의 적극적인 구애에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는 후문이다.

이후 미식회에는 가족 모두가 농사를 짓고 있는 농부 가족이 방문해 송가인을 웃음 짓게 했다. 무뚝뚝해 보이기만 했던 농부 가족의 아버지가 휴대 전화에 붙인 송가인 스티커를 보여주며 수줍게 팬심을 드러냈기 때문이었다. 이를 본 멤버들은 농부 가족을 위한 깜짝 디너쇼를 준비했다. 송가인의 흥겨운 '엄마 아리랑'으로 '맛남 디너쇼'가 시작됐고, 김동준은 직접 안무까지 맞추며 송가인의 백댄서를 자처하는 등 미식회에 흥을 더했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방탄소년단 1위, 2위 임영웅·3위 영탁 '5월…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가수 브랜드평판 2020년 …
기사이미지
전효성 공개 커버 댄스, 비 '깡' 안…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가수 겸 배우 전효성이 공개한 커버 댄…
기사이미지
BJ 한미모 측 "성매매 알선 혐의 여…
기사이미지
'놀면 뭐하니?' 비 이효리 유재석 혼성 그룹…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가수 비와 이효리, 유재석…
기사이미지
이소영, 사흘 연속 단독 선두…최예…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이소영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
기사이미지
'0%→1%대 시청률' KBS 주중극, 솟…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KBS 주중 드라마에 드리운 안개가 걷힐…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