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하승진 "초3 때 키 167cm, 성장통 때문에 빈혈" [TV캡처]

입력2020년 04월 04일(토) 23:40 최종수정2020년 04월 04일(토) 23:41
하승진 /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전참시' 하승진이 큰 키를 자랑했다.

4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농구선수 출신 방송인 하승진과 매니저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MC 전현무는 "하승진의 팔꿈치 공격에 서장훈이 맞았다"고 말했다. 하승진은 "의도적인 건 아니었다. 내가 서장훈 보다 키가 크다 보니 생긴 일"이라고 전했다.

이어 "초등학교 3학년 때 이미 167cm였다. 중학교 때는 성장통이 있어서 빈혈이 올 정도"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발 사이즈는 350mm다. 상의 사이즈는 없어서 해외 직구를 이용한다"며 "학창 시절엔 키 때문에 사진 찍을 땐 항상 사이드에만 있었다"고 덧붙였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그림 대작 혐의' 조영남, 예술과 사기의 경…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대작 그림을 구매자에게 …
기사이미지
NCT 드림이 밀고 NCT 127이 끄는,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NCT 드림에 이어 NCT 127까지, NCT가 …
기사이미지
'버디만 7개' 이소영, E1 채리티 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이소영이 E1 채리티 오픈 1라운드에서…
기사이미지
이동건·조윤희, 잉꼬부부의 파경…결혼 3년…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배우 이동건, 조윤희 부부…
기사이미지
종영 D-day, '슬기로운 의사생활',…
기사이미지
'사생활 논란' 약사 약쿠르트, 사과…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실화탐사대'에서 부적절한 성생활 논란…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