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발 비디오 여행' 김의성 "'짝패', 최고의 액션 오락영화" [TV캡처]

입력2020년 04월 05일(일) 12:58 최종수정2020년 04월 05일(일) 12:58
짝패 / 사진=MBC 출발!비디오 여행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배우 김의성이 '짝패'를 '명작'으로 꼽았다.

5일 방송된 MBC '출발! 비디오 여행'의 '숨어 보는 명작' 코너에서는 배우 김의성이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김의성은 숨어 보는 명작으로 류승완 감독의 '짝패'를 꼽았다. 김의성은 "제작진분들에게 몇 작품 말씀드렸는데 '타짜', '짝패', '아라한 장풍 대작전'이다. 류승완 감독 영화가 두 편이나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류승완 감독과는 한 번도 작품은 같이 안 했지만 그냥 친한 사이다"며 "'짝패'는 스토리가 별로 없다. 액션 찍기 위해 스토리를 짜 맞췄다"며 웃었다.

김의성은 "정두홍 무술감독의 연기를 보고 깜짝 놀랐다. 연기하면 안 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정두홍 감독이랑 친한데 연기 욕심이 있다. 잘하고 싶어 하는데 그건 욕심이다"라고 말했다.

또한 류승완 감독에 대해서는 "감독이지만 액션에 굉장히 조예가 깊고 잘한다. 류승완과 정두홍 두 사람이 만나 벌이는 액션에 대한 기대도 있었고, 류승완 감독은 연기를 연출만큼 잘한다"고 극찬했다.

김의성은 "'짝패'를 보시면 절대 후회하지 않는다. 2시간이 금방 간다. 깊이 생각할 필요 없이 즐길 수 있는 최고의 액션 오락영화"라고 말했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