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원, T1에 2-0 완승…파죽의 4연승

입력2020년 04월 05일(일) 16:35 최종수정2020년 04월 05일(일) 16:35
사진=LCK 엠블럼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담원게이밍이 T1을 완파하고 4연승을 달렸다.

담원은 5일 온라인으로 열린 2020 우리은행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LCK) 스프링 2라운드 T1과의 2세트에서 완승을 거뒀다.

T1은 초반부터 '엘림' 최엘림의 자르반이 탑 갱킹을 시도하며 킬 포인트를 만들어냈다. 그러나 담원은 전령을 둘러싼 교전에서 전령을 가져가고, 교전에서도 승리를 거두며 순식간에 분위기를 바꿨다.

담원은 바텀과 미드 1차 타워를 파괴하며 골드 차이를 벌렸다. 계속해서 인내하던 T1은 미드 지역에서 '페이커' 이상혁의 아지르를 활용해 분위기 반전을 시도했지만, '너구리' 장하권의 갱플랭크와 '쇼메이커' 허수의 코르키의 활약으로 오히려 담원이 더욱 승기를 굳혔다.

T1은 기습적인 승부수를 던지며 내셔 남작을 처치했다. 하지만 담원은 이어진 한타 싸움에서 대승을 거뒀고, 이어 바람드래곤의 영혼까지 차지하며 7000골드 이상 차이를 벌렸다.

이후 담원은 바텀 2차 타워 부근에서의 교전에서 압승을 거뒀고, 기세를 몰아 넥서스까지 파괴하며 승부에 마침표를 찍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