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에라 측 "'미스터트롯' 입상자 6인 매니지먼트 담당, 김호중 제외" [공식입장]

입력2020년 04월 06일(월) 10:56 최종수정2020년 04월 06일(월) 10:58
미스터트롯 TOP7 김호중 / 사진=뉴에라프로젝트,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미스터트롯' 입상자들의 매니지먼트를 담당하고 있는 뉴에라프로젝트가 김호중과의 결별 소식을 전했다.

6일 뉴에라프로젝트(이하 뉴에라) 측은 "김호중은 본인과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의 요청에 따라 '미스터트롯' 단체 활동 외에는 자유롭게 원 소속사와 활동을 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긴 논의 끝에 김호중과의 결별을 택한 뉴에라는 TV조선 예능프로그램 '미스터트롯' 입상자 7인 중 임영웅, 영탁, 이찬원,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 총 6인만의 매니지먼트를 담당하게 됐다.

아울러 뉴에라 측은 "아티스트 개별의 특성을 반영하고, 개개인이 목표하는 방향으로 안정적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지원하고 안내하겠다"며 "원 소속사와 조화로운 협력을 통해 상호 보완하며 아티스트의 발전에 시너지가 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김호중은 TV조선 측과 여러 차례 불화설에 휘말린 바 있다. 지난달 뉴에라 공식 블로그에 게재된 '미스터트롯의 맛-토크콘서트' 포스트의 김호중의 사진이 제외됐다. 또한 지난 4일에는 블로그를 통해 '사랑의 콜센타 시청률도 터졌다! 톱7과 함께하는 대유잼 전화데이트 전말'이라는 영상이 공개됐으나 김호중의 분량이 없어 불화설에 더욱 힘이 실렸다.

그러나 뉴에라 관계자는 "김호중을 의도적으로 배제했다는 것은 오해"라며 불화설을 부인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가나로 돌아가라" 샘 오취리, '내로남불'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나 출신 방송인 샘 오취…
기사이미지
곡괭이 난동, 황정민 입원→괴한 구…
기사이미지
CJ ENM 영화 부문, 개봉 연기·극장…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