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의 맛' 영탁·정동원 "가장 잘생긴 사람? 장민호" [TV캡처]

입력2020년 04월 07일(화) 23:23 최종수정2020년 04월 07일(화) 23:23
아내의 맛 정동원, 남승민 / 사진=TV조선 아내의맛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아내의 맛'에서 가수 영탁과 정동원이 장민호의 외모를 칭찬했다.

7일 밤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아내의 맛'에 트로트 영재 남승민과 정동원이 게스트로 등장했다.

이날 방송에서 오랜만에 재회한 남승민과 정동원은 돈가스 집에 들러 이런저런 얘기를 했다. 그러던 중 정동원은 "얘기를 하다 보니까 '미스터트롯' 삼촌들이 보고 싶다"는 말을 했고 남승민은 "영상통화를 걸어보자"고 말했다.

이어 통화음 끝에 전화를 받은 사람은 영탁이 었다. 이에 함소원은 "영탁 씨 개인적으로 제 '원픽'이라며 너무 좋아한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전화를 받은 영탁은 정동원과 남승민을 보고 "둘 다 너무 잘생겨졌다"고 덕담을 했고 정동원과 남승민도 "형도 정말 잘생기셨다"고 답했다.

하지만 이를 들은 영탁은 "근데 가장 잘생긴 건 장민호 형"이라고 답했고 정동원 역시 "그건 맞는 것 같다"고 답해 출연진들이 폭소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JTBC "'쌍갑포차' 전창근 PD, '장자연 리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JTBC가 '쌍갑포차' 전창근…
기사이미지
클린 베이스볼 외쳤던 KBO, 이게 최…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KBO가 말하는 클린 베이스볼은 과연 무…
기사이미지
여자친구 유주, 탄탄한 몸매 공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