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카드, 센터 장준호 FA 영입…연봉 1억5000만 원·3년 계약

입력2020년 04월 22일(수) 09:24 최종수정2020년 04월 22일(수) 09:24
장준호 / 사진=우리카드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우리카드가 센터 장준호를 품었다.

우리카드는 22일 "2019-20시즌 남자 프로배구 1위팀 서울 우리카드가 전력 강화를 위해 자유계약선수(FA)인 한국전력 센터 장준호와 연봉 1억5000만 원에 3년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1990년생인 장준호는 신장 197cm로 속초고-성균관대를 졸업한 뒤 2013년 드래프트에서 2라운드 2순위로 OK저축은행에 입단했다. 이후 2019-2020시즌 한국전력으로 트레이드 됐다.

장준호는 2019-20시즌 총 23경기(82세트)에 출전해, 공격 성공률 50.43%, 공격득점 58점, 블로킹 세트당 0.451개를 기록하였으며, 빠른 속공과 블로킹에 장점이 있는 선수다.

우리카드와 FA계약을 맺은 장준호는 "1위팀 우리카드의 일원이 돼 기쁘다. 신영철 감독님에게 배구를 더 배워 보고 싶어 우리카드를 선택했다"며 "다음 시즌 팀 우승에 보탬이 되는 선수로 남고 싶다"고 각오를 드러냈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19년만 적자 본 디즈니, OTT로 약진→'뮬란…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미국 월트 디즈니가 신종…
기사이미지
'뒷광고' 논란에 쯔양 은퇴까지…신…
기사이미지
"안 웃겨" 샘 오취리 작심 발언, 계…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방송인 샘 오취리가 의정부고 졸업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