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A 투어 선수들, '코로나19 공백' 게임 대결로 메운다

입력2020년 04월 23일(목) 15:50 최종수정2020년 04월 23일(목) 15:50
사진=2K 제공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지난 3월부터 미국프로골프(PGA) 투어가 중단된 가운데, 선수들이 게임을 통해 가상 대결을 펼친다.

2K는 23일 "PGA투어 선수인 콜린 모리카와(미국)와 카를로스 오티즈(멕시코)가 자사의 골프 시뮬레이션 게임 '더 골프 클럽(The Golf Club) 2019'로 경기를 가진다"고 밝혔다.

두 선수의 경기는 한국 시간으로 24일 오전 1시부터 PGA투어의 공식 홈페이지와 SNS 채널, GOLFTV에서 생방송으로 시청할 수 있다. 추후 다시보기 영상으로도 제공될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19년만 적자 본 디즈니, OTT로 약진→'뮬란…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미국 월트 디즈니가 신종…
기사이미지
'뒷광고' 논란에 쯔양 은퇴까지…신…
기사이미지
"안 웃겨" 샘 오취리 작심 발언, 계…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방송인 샘 오취리가 의정부고 졸업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