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은6·최혜진 등 출전' 자선골프대회, 구름관중 우려로 연기

입력2020년 04월 28일(화) 23:54 최종수정2020년 04월 28일(화) 23:54
최혜진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열릴 예정이던 자선 골프대회 '함께 극복 골프구단 채리티 매치'가 결국 연기됐다.

크라우닝은 28일 "오는 5월2일부터 이틀 동안 제주 롯데스카이힐 골프장에서 개최 예정이었던 대회를 연기한다"고 밝혔다.

이번 대회는 코로나19로 사회적,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을 위한 기금을 조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를 대표하는 6개 골프단(대방건설, 동부건설, 롯데, 메디힐, 삼일제약, NH투자증권)은 물론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동부회원권거래소가 뜻을 모아 의미를 더했다.

하지만 크라우닝은 5월 첫째 주말 황금연휴 기간 제주도 방문객의 증가로 참가 선수들의 안전이 우려돼 자선경기 연기 결정을 내리게 됐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송혜교, SNS서 故 엔니오 모리꼬네 별세 추…
기사이미지
"학폭녀 프레임 벗고파" 천안나, 학…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하트시그널3'에 출연 중인 천안나가 …
기사이미지
끝까지 폭행 부인한 가해자들…결과…
[방이동=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가해 혐의자들은 끝까지 폭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