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A 투어 "올 시즌 출전 자격 선수, 다음 시즌에도 인정"

입력2020년 05월 01일(금) 10:14 최종수정2020년 05월 01일(금) 10:14
임성재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2019-2020시즌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출전 자격이 있는 선수들이 이번 시즌 성적과 무관하게 다음 시즌에도 시드를 유지하게 됐다.

PGA투어는 1일(한국시각)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코로나19 여파로 현재 13개 대회가 취소 또는 연기된 가운데 이번 시즌 출전 자격을 2020-2021시즌에도 그대로 적용하기로 결정했다"고 발표했다.

코로나19 확산세로 전 세계가 몸살을 앓고 있는 가운데 PGA 투어도 지난 3월 중순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1라운드를 마친 후 중단됐다. PGA 투어는 6월11일 찰스 슈와브 챌린지로 투어를 재개할 계획이다.

PGA 투어는 13개 대회가 취소 또는 연기된 상황에서 올 시즌 성적을 바탕으로 다음 시즌의 출전 자격을 부여하는 시스템을 접어두기로 했다.

예년의 경우 PGA 투어는 정규 대회가 끝난 시점의 페덱스컵 포인트(대회마다 선수들의 성적을 포인트로 환산한 수치) 순위 상위 125명에게만 다음 시즌 출전 자격을 줬다.

페덱스컵 포인트 순위 126위부터 200위까지의 선수들은 2부 투어인 콘페리 투어의 상위 75명과 다시 별도의 대회에서 경쟁을 펼쳐 상위 50명이 다음 시즌 PGA 투어 출전 자격을 얻었다.

그러나 PGA투어는 2020-2021시즌에 한해 2019-20시즌 PGA투어 출전 자격이 있는 선수들에게 출전권을 유지해주기로 했다. 대신 콘페리 투어의 상위 10명에게 2020-2021시즌 PGA 투어 일부 대회에 나올 기회를 부여하기로 결정했다.

한편 PGA 투어는 5일 2020-2021시즌 출전 자격에 관한 자세한 내용을 발표하기로 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뜨면 화제…노현정, 정기선 부사장 결혼식 …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노현정 전 KBS 아나운서가…
기사이미지
수사극 '모범형사'→19금 추리극 '…
기사이미지
우혜림♥신민철, 결혼식 현장 공개…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가수 우혜림과 신민철의 결혼식 사진이…
기사이미지
레드벨벳-아이린&슬기, 강렬해진 '몬스터'급…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레드벨벳의 유닛 레…
기사이미지
'재발 막겠다'는 이기흥 회장, 지금…
기사이미지
"CG 아냐?" 서예지 허리, 2kg 찌우…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배우 서예지의 개미허리가 화제를 모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