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싱어' 김소유 영기, 트롯 남매의 환상 케미 '쿵하면 짝'

입력2020년 05월 13일(수) 10:18 최종수정2020년 05월 13일(수) 11:45
김소유 영기 / 사진=여수 MBC 오마이싱어 캡처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수 김소유와 영기가 트롯 남매다운 빛나는 케미를 발산했다.

12일 오후 방송된 여수 MBC ‘오마이싱어’에 김소유와 영기가 출연했다.

이날 흥 넘치는 인사로 시작부터 하이텐션을 선사한 김소유와 영기는 더 자두의 ‘대화가 필요해’ 트롯 버전 듀엣으로 환상의 호흡을 자랑했다.

특히 김소유는 “판소리를 배울 때 목에서 피가 나올 때까지 연습을 했었다”며 음악을 향한 열정으로 놀라움을 자아내는가 하면, 보보의 ‘늦은 후회’ 라이브로 반전의 발라드 감성까지 드러냈다.

김소유는 또한 “국내 최초 대작 트롯 뮤지컬 ‘트롯 Show 뮤지컬 트롯연가’에서 주인공 김영희 역을 맡았다. 관객들과 소통하는 부분이 많다”며 캐스팅 소식으로 궁금증을 높이기도 했다.

영기는 잔망스러운 입담으로 동네오빠다운 친근한 매력을 드러내는 건 물론, ‘동네오빠 (Prod. 플레이사운드)’와 ‘그리움만 쌓이네’ 라이브로 유쾌함과 폭발적인 가창력까지 뽐냈다.

김소유는 현재 ‘숫자인생’과 ‘별 아래 산다’로 사랑받고 있으며, 영기는 ‘동네오빠 (Prod. 플레이사운드)’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