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은우, '이태원 방문' 자필 사과문 "안일한 행동 깊이 반성" [전문]

입력2020년 05월 19일(화) 14:07 최종수정2020년 05월 19일(화) 14:07
차은우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그룹 아스트로 차은우가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 이태원을 방문한 것에 대해 재차 사과했다.

19일 차은우는 그룹 아스트로 공식 SNS에 자필 사과문을 게재했다. 그는 "저의 부주의한 행동으로 인해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아직도 많은 의료진분들과 국민 분들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서 많은 노력을 하고 있는 가운데 '덕분에 챌린지'에도 참여했던 제가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키지 못하고, 안일하게 지인들과 이태원의 식당과 바에서 모임을 가진 것에 대해 깊이 반성하고 있다"고 재차 사과했다.

차은우는 "지금까지 저를 지켜봐주신 많은 분들과, 저를 믿어주시고 응원해주신 팬분들께 실망을 안겨드려 진심으로 죄송하다"며 "많은 분들께서 저에게 보내주신 사랑의 소중함 만큼 앞으로 더 신중하게 생각하고 행동하는 사람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차은우는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시기인 25~26일 방탄소년단 정국, 세븐틴 민규, NCT 재현과 용산구 이태원 일대를 방문했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정국, 차은우, 재현, 민규는 소속사를 통해 공식적으로 사과했으며 재현은 자필 사과문을 게재하며 재차 사과한 바 있다.
차은우 이태원 방문 사과 / 사진=아스트로 공식 SNS

▲차은우 자필 사과문 전문.

안녕하세요, 차은우입니다.

먼저 저의 부주의한 행동으로 인해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합니다.

아직도 많은 의료진분들과 국민 분들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서 많은 노력을 하고 있는 가운데 '덕분에 챌린지'에도 참여했던 제가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키지 못하고, 안일하게 지인들과 이태원의 식당과 바에서 모임을 가진 것에 대해 깊이 반성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저를 지켜봐주신 많은 분들과, 저를 믿어주시고 응원해주신 팬분들께 실망을 안겨드려 진심으로 죄송합니다. 그리고 멤버들 회사 분들, 주변의 많은 분들께도 죄송합니다.

많은 분들께서 저에게 보내주신 사랑의 소중함 만큼 앞으로 더 신중하게 생각하고 행동하는 사람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많은 분들께 심려와 걱정을 끼쳐드린 점 죄송합니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