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키 엑자시바시 "김연경과 결별, 그동안 고마웠다"

입력2020년 05월 22일(금) 00:05 최종수정2020년 05월 22일(금) 00:05
김연경 / 사진=엑자시바시 홈페이지 캡처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김연경이 터키리그 엑자시바시를 떠난다.

엑자시바시는 21일(한국시각)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2018-19시즌부터 함께 한 김연경과 상호 합의 하에 작별했다"고 전했다.

김연경은 2018년 중국 상하이를 떠나 터키 엑자시바시에 입단했다. 이후 두 시즌을 보내며 팀의 핵심 선수로 활약했다. 특히 2019년에는 조던 라슨이 팀을 떠나면서 주장 자리를 맡았고, 등번호 10번을 되찾기도 했다.

김연경은 올해 1월 대표팀에 합류해 도쿄올림픽 최종예선에서 복근이 찢어지는 부상을 당했다. 이후 소속팀에 합류해 재활을 펼치며 복귀에 속도를 냈지만 코로나19 여파로 리그가 조기 종료되면서 잔여 시즌을 치르지 못하게 됐다. 결국 한국에 돌아온 김연경은 엑자시바시와 상호 합의 하에 이별을 하게 됐다.

엑자시바시는 "2018-19시즌 팀에 합류한 김연경은 리그 준우승, 터키컵 우승, 터키 슈퍼컵 2회 우승, FIVB 월드클럽챔피언십 2018년 동메달, 2019년 준우승 등에 크게 기여했다"며 "그동안 김연경에게 감사했다. 그녀가 앞으로도 건강하게 성공적인 선수 생활을 이어 나갔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유재석보다 비싼" 송가인, 업계 병들이는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바야흐로 '트로트 전성시…
기사이미지
'트롯 대세' 둘째이모 김다비·김수…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트롯계 신흥 대세' 가수 둘째이모 김…
기사이미지
박막례 할머니 측, 유튜브 과대 광…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인기 유튜버들의 일명 '뒷광고' 논란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