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케치북' 이수영 "10살 아들, '슈가맨' 이후 태도 바뀌어" [텔리뷰]

입력2020년 05월 23일(토) 06:50 최종수정2020년 05월 23일(토) 06:50
이수영 / 사진=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스케치북' 이수영이 10살 아들을 언급했다.

22일 방송된 KBS2 음악프로그램 '유희열의 스케치북'에는 가수 이수영이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이수영은 "아들이 이제 10살, 초등학교 3학년"이라며 "제가 가수고 연예인이라는 걸 초등학교 1학년 때까지만 해도 몰랐다"고 밝혔다.

이어 "아들이 JTBC '슈가맨'을 보고 놀랐다"며 "예전에는 제가 화장하고 들어오면 본 척도 안 했는데 요즘에는 사진을 같이 찍자고 한다. 연예인이니까"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수영은 "또 요즘은 일하고 온 걸 아니까 엄마 반신욕 하라고 물도 받아놓는다"고 덧붙였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김호중→안소희·오연서까지, 유튜브 개설한…
기사이미지
절반 떨어진 주말 극장가, '반도'로…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극장가 주말 관객수가 절반으로 떨어졌…
기사이미지
우혜림♥신민철, 결혼식 현장 공개…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가수 우혜림과 신민철의 결혼식 사진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