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녀들' 김호중, 전현무 닮은꼴 등극…친형제 '케미' 폭발 [TV스포]

입력2020년 05월 23일(토) 11:50 최종수정2020년 05월 23일(토) 11:51
김호중 전현무 / 사진=MBC 선을 넘는 녀석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선녀들' 트바로티 김호중이 게스트로 출격한다.

24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이하 '선녀들') 39회에는 트로트계의 천상의 목소리 '트바로티' 김호중이 설민석, 전현무, 김종민, 유병재, 정유미와 함께 동학농민혁명 역사 탐사를 나선다. 노래 실력뿐 아니라, 역사 배움 열정 또한 감탄을 자아내는 김호중의 활약이 공개될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김호중의 깜짝 등장에 '선녀들'은 낯설지 않은 친근함을 느끼며 그를 반겼다. 바로 멤버 전현무와 닮은꼴 비주얼 때문.

이에 김호중은 "현무 형과 닮았다고 많이 들었어요. 살찐 전현무라고"라고 먼저 인정을 해, 모두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전현무는 "'미스터트롯'을 보는데 어쩐지 남 같지 않더라"고 너스레를 떨며, 김호중에게 남다른 정을 느꼈다고 고백했다. 닮은꼴로 등극한 전현무와 김호중의 투샷이 벌써부터 친형제 같은 '케미'를 예고해 기대를 높이고 있다.

그런가 하면 김호중은 "오늘 설민석 선생님의 1일 학생으로 공부하러 왔다"고 말하며, 동학농민혁명 탐사를 향한 의욕을 뿜어냈다는 후문이다. 또 호탕한 두성 웃음과 솔직한 입담으로 '선녀들'을 매료시키는가 하면, 먹음직스러운 풍천 장어 먹방을 펼치며 매력을 쏟아냈다는 후문이다. 이날 밤 9시 5분에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