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상우 결승골' 상주, 광주 꺾고 2연승 질주

입력2020년 05월 23일(토) 21:00 최종수정2020년 05월 23일(토) 21:00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상주 상무가 강상우의 결승골에 힘입어 광주FC를 격파했다.

상주는 23일 오후 7시 상주시민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0 3라운드 광주와 홈경기에서 1-0으로 이겼다.

이로써 2연승을 달린 상주는 승점 6점(2승1패)를 마크하게 됐다. 승격팀 광주는 개막 후 3경기에서 모두 패배하며 아쉬움을 남겼다.

이날 먼저 기선을 제압한 것은 상주였다. 전반 5분 만에 강상우가 페널티박스 중앙 부근에서 왼발 터닝슛을 시도했고 상대 수비수의 발을 맞고 흐른 볼이 광주의 골문 구석에 꽂히며 1-0으로 앞서 나갔다.

기세를 탄 상주는 이후 중원을 장악하며 광주를 몰아붙였다. 한석종, 강상우, 박용우 등이 연달아 슈팅을 날리며 광주의 골문을 위협했다. 그러나 결정력에서 아쉬움을 남기며 추가골을 만들어내지 못한 채 전반전을 마쳤다.

상주의 공세를 막아낸 광주는 후반 시작과 함께 마르코를 투입시키며 승부수를 걸었다. 이후 점차 분위기를 회복해나가던 광주는 후반 25분 여름이 결정적인 프리킥 슈팅을 시도했지만 상주의 골대를 강타해 아쉬움을 남겼다.

기세를 탄 광주는 후반 35분 박정수를 빼고 김주공을 투입하며 동점골에 대한 의지를 드러냈다. 그러자 상주는 수비 라인을 내리고 경기 템포를 조절하며 광주의 공세를 막아냈다. 결국 광주는 동점골을 기록하지 못했고 경기는 상주의 승리로 마무리됐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