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스타엑스 셔누 "군입대 시기 정해지지 않아, 무대로 보답하고 싶다"

입력2020년 05월 26일(화) 16:39 최종수정2020년 05월 26일(화) 16:43
몬스타엑스 셔누 / 사진=스타쉽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몬스타엑스 셔누가 입대 시기에 대해 언급했다.

26일 몬스타엑스(셔누, 민혁, 기현, 형원, 주헌, 아이엠)의 새 미니앨범 '판타지아 엑스(FANTASIA X)' 발매 기념 온라인 미디어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이날 1992년생인 몬스타엑스 리더 셔누에게 입대 계획 질문이 나왔다.

셔누는 "아직 구체적인 시기는 정해지지 않았다. 현재로선 맡은 바를 해내고 싶은 마음이 크다"고 솔직히 털어놨다.

이어 그는 "저를 포함한 멤버들이 지금까지 몬스타엑스를 잘 이끌어와서 차근차근 성장해왔기 때문에 좋은 무대로 보답하고 싶은 마음이 크다"고 덧붙였다.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뜨면 화제…노현정, 정기선 부사장 결혼식 …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노현정 전 KBS 아나운서가…
기사이미지
수사극 '모범형사'→19금 추리극 '…
기사이미지
우혜림♥신민철, 결혼식 현장 공개…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가수 우혜림과 신민철의 결혼식 사진이…
기사이미지
레드벨벳-아이린&슬기, 강렬해진 '몬스터'급…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레드벨벳의 유닛 레…
기사이미지
'재발 막겠다'는 이기흥 회장, 지금…
기사이미지
"CG 아냐?" 서예지 허리, 2kg 찌우…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배우 서예지의 개미허리가 화제를 모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