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연은 따로 있어"…'하트시그널3' 정의동·천안나, 성공적 첫 데이트 [TV캡처]

입력2020년 05월 27일(수) 23:23 최종수정2020년 05월 27일(수) 23:23
정의동 천안나 / 사진=채널A 하트시그널3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하트시그널3' 정의동, 천안나가 첫 데이트로 가까워졌다.

27일 방송된 채널A '하트시그널3'에서는 입주자들의 두 번째 공식 데이트가 공개된다. 이번 데이트는 여자 입주자들이 준비한 데이트로, 4인 4색 다채로운 코스로 꾸며졌다.

이날 천안나는 아름다운 테마파크 데이트를 준비했고, 데이트 상대는 정의동이었다. 천안나는 정의동이 만든 동물 피규어에 대한 관심을 보였고, 이후 두 사람은 동일한 취향, 반려동물이라는 공통 화제로 점차 가까워지기 시작했다.

이에 판정단 이상민은 "세상에 인연이 다 있다"고 감탄하며 "정의동 앞에 저런 여자가 나타날 줄 누가 알았겠냐. 정의동을 되게 알아주고, 관심을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양재웅 또한 "성심성의껏 이야기를 들어주면서도 사진 속 얼굴을 클로즈업하면 기분이 좋을 것 같다"고 덧붙였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