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목식당' 백종원, 김성주에 몰래카메라 "돼지→오리고기" [TV캡처]

입력2020년 05월 28일(목) 00:13 최종수정2020년 05월 28일(목) 00:14
골목식당 / 사진=SBS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골목식당' 백종원이 김성주를 속였다.

27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수원 정자동 골목 네 번째 편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백종원은 오리주물럭집에 방문해 새로운 메뉴인 돼지주물럭을 맛봤다. 이어 백종원은 오리고기를 먹지 못하는 김성주를 소환했다.

백종원은 돼지주물럭을 오리고기라고 속이고 김성주에게 권했다. 김성주는 "난 원래 오리를 좋아하지 않는다"고 말하며 돼지주물럭을 맛봤다. 그는 "생각했던 것보다 맛있다. 오리 특유의 잡내가 안 난다"고 칭찬했다.

그러면서 "어렸을 때 오리 특유의 향이 있다는 걸 깨닫고 안 먹게 됐다. 오리는 약이구나 싶어서 굳이 안 먹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자 백종원은 "사실 돼지고기"라고 말했고, 김성주는 "어쩐지 맛있더라"고 탄식했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