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의생' 신현빈, 종영 소감 "따뜻하고 좋은 이야기로 남았으면"

입력2020년 05월 29일(금) 09:06 최종수정2020년 05월 29일(금) 09:06
신현빈 / 사진=유본컴퍼니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슬기로운 의사생활' 신현빈이 아쉬운 작별 인사를 전했다.

tvN 목요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극본 이우정·연출 신원호)에서 신현빈은 외과 레지던트 3년 차 장겨울 역을 맡아 좋은 의사로서의 성장은 물론 애틋했던 짝사랑의 결실까지 맺으며 유종의 미를 거둔 가운데, 소속사 유본컴퍼니 공식 SNS를 통해 종영 소감을 전했다.

공개된 영상 속 신현빈은 "이 영상을 보실 때 즈음이면 마지막 회가 방송되었을 텐데 어떻게 보셨을지 궁금하다"며 "좋은 현장에서 좋은 사람들과 함께 너무 즐거운 시간이었다"고 함께 호흡을 맞춘 배우와 스태프에 대한 애정을 표현했다.

이어 "저에게도 따뜻한 작품으로 기억될 것 같고 여러분들의 기억에도 따뜻하고 좋은 이야기로 남아있었으면 좋겠다"는 말을 끝으로 뭉클한 감회를 밝혔다.

신현빈이 연기한 장겨울은 무뚝뚝한 성격 탓에 차갑게 보이지만 환자를 보살피는 일에 대해서는 누구보다 열정을 다하는 인물. 그뿐만 아니라, 안정원(유연석)을 향한 짝사랑을 하는 귀여운 순애보까지 회를 거듭할수록 뚜렷한 서사와 개성을 선보였다.

특히, 감정 변화가 눈에 띄게 드러나지 않는 인물의 특성상 눈빛과 표정, 대사 톤과 같은 디테일에 세심한 변주를 주는 신현빈의 연기는 캐릭터의 몰입도를 극대화하는 요소로 작용했다.

'슬기로운 의사생활'을 통해 다시 한번 뛰어난 캐릭터 소화력을 입증한 신현빈의 향후 행보에 대한 기대감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뜨면 화제…노현정, 정기선 부사장 결혼식 …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노현정 전 KBS 아나운서가…
기사이미지
수사극 '모범형사'→19금 추리극 '…
기사이미지
절반 떨어진 주말 극장가, '반도'로…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극장가 주말 관객수가 절반으로 떨어졌…
기사이미지
김호중→안소희·오연서까지, 유튜브 개설한…
기사이미지
끝까지 폭행 부인한 가해자들…결과…
[방이동=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가해 혐의자들은 끝까지 폭행 …
기사이미지
우혜림♥신민철, 결혼식 현장 공개…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가수 우혜림과 신민철의 결혼식 사진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