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자동차 한국여자오픈, 6월18-21일 무관중 경기로 개최

입력2020년 05월 29일(금) 09:18 최종수정2020년 05월 29일(금) 09:18
지난해 우승자 이다연 / 사진=크라우닝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기아자동차 한국여자오픈 골프선수권대회가 오는 6월 막을 올린다.

기아자동차와 대한골프협회는 "올해 34회를 맞이하는 기아자동차 한국여자오픈 골프선수권대회를 오는 6월18일부터 21일까지 인천 베어즈베스트 청라 골프클럽에서 개최한다"고 29일 밝혔다.

기아자동차 제34회 한국여자오픈 골프선수권대회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대한민국 국호를 사용하는 최고 권위의 내셔널 타이틀 메이저 대회다.

올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우려해 무관중으로 일정을 진행하기로 결정했으며, 대한골프협회, 골프장 등과 밀접하게 협조해 철저한 방역태세를 갖출 예정이다.

기아자동차 제34회 한국여자오픈 골프선수권대회는 한국 여자골프를 대표하는 수많은 선수들을 배출했던 역사와 권위를 자랑하는 대회이다. 지난해 우승자 이다연을 비롯하여 오지현, 김지현 등 역대 대회 우승자는 그 해에 가장 핫한 선수 중 하나였다. 올해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투어 등 해외 투어가 정상적으로 치뤄지지 못하는 상황에서 해외에서 활약하고 있는 유명선수들이 대거 출전할 것으로 예상돼, 그 어느때보다 치열한 경기를 펼칠 것으로 기대된다.

총 4라운드 72홀 스트로크 플레이 방식으로 펼쳐지는 기아차 한국여자오픈의 총 상금은 10억 원이며, 우승자에게는 2억5000만 원의 상금과 카니발 차량이 부상으로 수여된다.

매년 4만 명에 육박하는 갤러리가 찾았던 기아차 한국여자오픈은 비록 무관중으로 진행되지만, 선수들의 긴장감 넘치는 플레이는 SBS골프채널을 통해 전라운드 중계될 예정이다.

공동주최사인 기아자동차 관계자는 "코로나19로부터 완전히 자유롭지 못한 상황에서 대회를 개최하는데 많은 고민이 있었다. 최고 권위를 지닌 대회의 역사와 전통을 지켜주길 바라는 선수들과 골프 팬들의 응원에 힘입어 비록 무관중이지만 예정된 일정과 장소에서 개최키로 최종 결정했다. 선수 및 관계자 안전을 최우선으로 대한골프협회와 함께 완벽한 방역태세를 갖추어, 최고 수준의 대회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뜨면 화제…노현정, 정기선 부사장 결혼식 …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노현정 전 KBS 아나운서가…
기사이미지
수사극 '모범형사'→19금 추리극 '…
기사이미지
우혜림♥신민철, 결혼식 현장 공개…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가수 우혜림과 신민철의 결혼식 사진이…
기사이미지
레드벨벳-아이린&슬기, 강렬해진 '몬스터'급…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레드벨벳의 유닛 레…
기사이미지
'재발 막겠다'는 이기흥 회장, 지금…
기사이미지
"CG 아냐?" 서예지 허리, 2kg 찌우…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배우 서예지의 개미허리가 화제를 모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