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D-3' 트와이스 "완전체 활동 행복, 역대 최고난도 퍼포먼스"

입력2020년 05월 29일(금) 09:48 최종수정2020년 05월 29일(금) 10:09
트와이스 / 사진=JYP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트와이스가 완전체 활동에 기대감을 드러냈다.

트와이스는 새 앨범 'MORE & MORE'(모어 앤드 모어) 발매를 사흘 앞둔 29일,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설레는 컴백 소감을 전했다.

작년 9월 발표한 'Feel Special'(필 스페셜) 이후 9개월 만에 돌아오는 트와이스는 "데뷔 이후로 가장 긴 공백기였다. 그동안 쉬면서 몸도 마음도 많이 충전했다. 그만큼 이번 활동이 기대되고, 특히 팬분들이 정말 보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기다려주신 ONCE(원스, 팬덤명) 그리고 저희 노래를 즐겨 듣는 많은 분들을 만날 생각을 하니까 벌써부터 행복하다. 9명이 함께 활동할 수 있다는 것도 너무 좋다"며 들뜬 마음을 아낌없이 드러냈다.

또한 트와이스는 이번 음반을 통해 '새롭다'는 평을 가장 듣고 싶다고 했다. "트와이스가 점점 성장하고 있고, 그래서 다음 앨범도 기대가 된다는 말을 들으면 정말 좋을 거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평소에도 '어떻게 하면 보다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까'라는 고민을 많이 한다. 트와이스를 사랑해 주시는 분들에게 더 좋은 모습 그리고 색다른 매력을 보여드리고 싶다"며 끝없는 도약을 향한 고민을 털어놨다.

티저 영상 공개 직후 온라인을 뜨겁게 달구며, 큰 화제를 모은 타이틀곡의 안무에 대한 생각도 밝혔다.

역대 활동곡 중 가장 고난도 퍼포먼스라 말하며 트와이스는 "'멋있다' '트와이스가 이런 면도 가지고 있구나'라고 생각해 주시면 기쁠 것 같다"고 전했다.

새 노래는 JYP 수장이자 아시아 최고의 프로듀서 박진영을 필두로 엠엔이케이(MNEK), 줄리아 마이클스(Julia Michaels), 저스틴 트랜터(Justin Tranter), 자라 라슨(Zara Larsson) 등 해외 유수 작가진이 의기투합해 완성했다.

트와이스는 트로피컬 하우스 리듬 위에 사랑의 설렘과 달콤함이 무르익을 때 서로가 서로를 더 원하게 되는 감정을 노래한다. 6월 1일 공개.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가짜사나이2', 웹예능이 일으킨 반향…출연…
기사이미지
손흥민, 1골 2도움 맹활약…토트넘…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손흥민(토트넘)이 2경기 연속골을 터뜨…
기사이미지
"말뿐인 대처 NO"…방탄소년단→트…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과 트와이스 측이 악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