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도극장' 이동휘 "여행도 못 가는 코로나19, 사람들 많이 힘들 것" [인터뷰 스포일러]

입력2020년 05월 29일(금) 16:41 최종수정2020년 05월 31일(일) 20:46
국도극장 이동휘 / 사진=명필름랩 제공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국도극장' 이동휘가 코로나19 사태에 대한 안타까운 마음을 드러냈다.

배우 이동휘는 29일 서울 종로구 삼청동의 한 카페에서 영화 '국도극장'(감독 전지희·제작 명필름랩) 개봉 인터뷰를 진행했다.

'국도극장'은 만년 고시생 기태(이동휘)가 유배지로 향하듯 고향 벌교로 돌아와 가족, 친구들과 마주하며 펼쳐지는 이야기다. 이동휘는 극 중 사법고시에 실패해 고향으로 돌아온 기태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국도극장'은 이날 극장과 VOD 서비스에서 동시에 공개됐다. 온, 오프라인에서 모두 만나볼 수 있는 상황이다. 이에 대해 이동휘는 "VOD로 공개돼서 다행이다. 이런 시기에 잔잔한 영화를 보는 것도 좋다. 다양한 영화의 장르가 공존한다는 느낌도 줄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영화를 보고 나면 세상에 특별한 인물이 주인공이 되는 게 아니라 자기 인생의 주인공은 자신이라는 걸 알게 될 거다. 그런 의미에서 위로를 줄 수 있다고 생각한다"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모두가 힘든 시기에 잔잔한 울림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국도극장'을 보고 같이 위로받고 공유할 수 있다면 좋은 경험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최근 영화 촬영 현장에 가면 뒤에 나오는 일반인들이 전부 마스크를 쓰고 있다. 물론 그 장면을 쓸 순 없지만, 이런 모습을 보고 있으면 마음이 안 좋더라. 빨리 상황이 나아졌으면 좋겠다. 여행도 못 가는 요즘, 사람들이 얼마나 힘들까 싶다"고 덧붙였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19년만 적자 본 디즈니, OTT로 약진→'뮬란…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미국 월트 디즈니가 신종…
기사이미지
'뒷광고' 논란에 쯔양 은퇴까지…신…
기사이미지
"안 웃겨" 샘 오취리 작심 발언, 계…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방송인 샘 오취리가 의정부고 졸업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