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다사2' 호란 "♥이준혁과 크게 다퉈, 김경란X노정진 보며 반성" [TV캡처]

입력2020년 06월 03일(수) 23:50 최종수정2020년 06월 03일(수) 23:52
호란 이준혁 / 사진=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2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우다사2' 호란, 이준혁 커플이 티격태격 '케미'를 방출했다.

3일 방송된 MBN 예능프로그램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2'(이하 '우다사2')에서는 더블데이트를 즐기는 김경란·노정진, 호란·이준혁 커플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호란은 부쩍 가까워진 김경란과 노정진의 모습에 "자기 영역이라는 게 있는데, 지금 두 사람 거리는 정말 가깝다"며 놀라움을 드러냈다.

이어 "솔직히 우리는 이틀 전에 크게 싸웠다"며 "오빠가 내 연락을 안 받을 정도로 심각했는데, 두 사람의 달달한 모습을 보니 반성하게 됐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아이도 태어나면 100일까지가 인생의 시작을 정하는 중요한 시기다. 커플도 이 100일을 보내면서 많은 것들이 드러나고 알아가는 것 같다"며 "시작하는 이 시기에만 느낄 수 있는 감정을 느끼고 있는 것이 부럽다"고 말했다.

이를 듣던 노정진은 호란과 이준혁에게 "두 사람은 썸 같은 시기가 없었냐"고 질문했다. 이에 이준혁은 "저는 어렸을 때의 기억이 남았는데 호란이는 다 까먹었다"고 폭로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사진작가에게 빚 없다"…신현준 前 매니저…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사진작가 A 씨가 배우 신…
기사이미지
BJ 박소은, 지난주 사망 "악플 힘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아프리카TV와 유튜브 등에서 활동한 유…
기사이미지
'프로포폴 투약 의혹' 하정우, 여전…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배우 하정우가 프로포폴 불법 투약 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