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강다니엘, 매니저 말마다 웃음 "복근 운동 안 해도 돼" [TV캡처]

입력2020년 06월 06일(토) 23:46 최종수정2020년 06월 06일(토) 23:46
강다니엘 /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전참시' 강다니엘이 매니저와 폭풍 '케미'를 자랑했다.

6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가수 강다니엘과 매니저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매니저는 "매니저 일 한 지는 2년 정도 됐다. 강다니엘과 일한 지는 만 7개월 정도"라며 "저는 재밌는 사람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데 강다니엘은 나만 보면 웃는다. 부담이 된다"고 제보했다.

강다니엘은 "데뷔 전부터 웃음 많기로 유명하다. 너무 웃어서 배가 아프다. 복근 운동 안 해도 될 정도"라고 설명했다.

이후 강다니엘은 매니저의 진지한 이야기에도 빵빵 터지는 모습을 보였다. 그는 어색하거나 지루한 상황에서 어김없이 매니저를 찾아 재밌는 이야기를 해달라고 할 정도였다.

강다니엘은 "학교 다닐 때 센 캐릭터였냐"고 물었고, 매니저는 "쿠크다스였다"고 답했다. 이에 웃음이 터진 강다니엘은 "난 홍시였다. 물러터져서"라고 말했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사진작가에게 빚 없다"…신현준 前 매니저…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사진작가 A 씨가 배우 신…
기사이미지
BJ 박소은, 지난주 사망 "악플 힘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아프리카TV와 유튜브 등에서 활동한 유…
기사이미지
'프로포폴 투약 의혹' 하정우, 여전…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배우 하정우가 프로포폴 불법 투약 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