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국생명 '쌍둥이 자매' 이재영·이다영, 홍천여자중등배구클럽에 1천만 원 후원

입력2020년 06월 19일(금) 14:03 최종수정2020년 06월 19일(금) 14:03
이재영·이다영 / 사진=흥국생명 배구단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흥국생명배구단 핑크스파이더스의 쌍둥이 이재영, 이다영 선수가 배구 꿈나무 육성을 위해 1천만 원을 홍천여자중등배구클럽에 기부했다.

흥국생명은 19일 "이재영과 이다영이 20일 전국 최초의 전문클럽팀인 홍천여자중등배구클럽 창단식에 앞서 기부금을 전달했다"면서 "기부금은 체계적인 시스템을 통해 지역 사회의 초·중·고 배구 꿈나무를 육성, 발굴하는데 쓰일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다영은 "항상 유소년 배구에 관심을 갖고 있었다"면서 "전국 최초로 전문클럽팀이 생긴다는 이야기를 듣고 작게나마 정성을 보내고 싶었다. 이번 창단을 계기로 배구를 배우는 학생들이 많아졌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또한 이재영은 "올해부터 인천 지역의 배구 꿈나무들을 후원해 왔다"며 "앞으로도 배구로 통해 얻은 것들을 나누고 싶다"고 밝혔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취재는 깊게 이해는 쉽게"…'꼬꼬무', 유튜…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잘나가던 '꼬리에 꼬리를…
기사이미지
부국제, 스포트라이트 없지만 영화…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제 25회 부산국제영화제가 화려한 스포…
기사이미지
'코로나 블루' 달랠 여행 예능, 요…
기사이미지
너도나도 '테스형', '가황' 나훈아의 이름값…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황' 나훈아가 식을 줄…
기사이미지
'손흥민 결승골' 토트넘, 번리에 1…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토트넘 홋스퍼가 손흥민의 결승골에 힘…
기사이미지
"인권 문제" 유승준, 외교부·병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