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원X이정현 '반도', IMAX 상영 확정…글로벌 프로젝트 행보 ing [공식]

입력2020년 06월 25일(목) 17:02 최종수정2020년 06월 25일(목) 17:02
영화 반도 IMAX 확정 / 사진=영화 반도 IMAX 특별 포스터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영화 '반도'가 칸국제영화제 공식 초청에 이어 IMAX 상영을 확정하며 글로벌 프로젝트의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반도'(감독 연상호·제작 영화사레드피터)는 '부산행' 그 후 4년, 폐허가 된 땅에 남겨진 자들이 벌이는 최후의 사투를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 영화다.

올 여름 가장 먼저 출사표를 던진 액션 블록버스터 '반도'가 대형 스크린과 선명한 이미지, 그리고 풍부한 사운드를 통해 최상의 몰입감을 경험할 수 있는 IMAX 개봉을 확정했다. IMAX 개봉을 기념해 공개된 포스터는 액션의 정석을 선보일 강동원을 필두로 좀비의 특성을 파악한 생존자들이 라이플, 섬광탄 등 다채로운 무기와 차량을 활용해 펼치는 필사의 사투를 예고하며 시선을 사로잡는다.

'부산행'이 한국 상업영화 최초로 좀비를 대중문화의 중심으로 가져오며 장르의 저변을 확장했다면, '반도'는 대한민국을 배경으로 한 최초의 포스트 아포칼립스 세계관으로 관객들에게 신선한 재미를 전할 것이다. '반도'는 달리는 기차 안에서 광활한 도심으로 무대를 확장한 만큼 압도적인 비주얼과 타격감 넘치는 액션이 강점이다. 특히 '반도'의 하이라이트라고 할 수 있는 총 20분 분량의 대규모 카체이싱은 한국 영화에서 본 적 없는 속도감으로 액션 쾌감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IMAX 관에서 만날 수 있는 액션 블록버스터 '반도'는 전대미문의 재난 그 후 4년, 폐허가 된 땅으로 되돌아온 정석(강동원)과 살아남은 민정(이정현) 일행 그리고 그 속에서 미쳐버린 자들의 필사의 사투를 더욱 큰 스크린으로 만나보고 싶어하는 예비 관객들의 관람 욕구를 고조시키고 있다. 혁신적인 기술을 도입해 한층 풍성한 사운드로 대형 스크린에서 펼쳐지는 '반도'의 IMAX 상영은 관객들에게 최상의 경험을 선사할 것이다.

IMAX는 엔터테인먼트 기술의 혁신자로써 전에 없는 소프트웨어, 건축 그리고 장비 기술을 활용해 관객들이 이제껏 체험해보지 못한 새로운 경험을 선사하고 있다. 최고의 영화 제작자들은 IMAX 상영을 활용해 관객들과 전에 없던 방식으로 새로운 접점을 만들어 내고 있어 전 세계 IMAX 네트워크가 가장 중요하고 성공적인 글로벌 배급 전략으로 부상하고 있다.

'반도'는 7월 15일 개봉한다.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단독] “반성은 커녕 거짓말 유감” 신현준…
[스포츠투데이 김지현 기자] 본지는 지난 9일 배우 신…
기사이미지
아야세 하루카·노민우, 열애설 재…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배우 노민우와 일본 유명 배우 아야세…
기사이미지
"건강하게 돌아오겠다" 권민아, 폭…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그룹 AOA 출신 배우 권민아가 한 차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