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A 투어 프리텔리, 코로나19 양성…재개 후 4번째

입력2020년 06월 29일(월) 16:15 최종수정2020년 06월 29일(월) 16:15
딜런 프리텔리 / 사진=Gettyimages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에서 활약하고 있는 딜런 프리텔리(남아공)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PGA 투어는 29일(한국시각) "프리텔리가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전했다.

프리텔리는 오는 7월2일 열리는 로켓 모기지 클래식에 앞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양성 반응을 보였다. 이에 프리텔리는 경기에 출전하지 않고, 자가격리에 들어간다.

프리텔리는 "증상이 없고 신체적으로는 상태가 괜찮았는데 오늘 검사에서 양성이 나왔다는 말을 듣고 놀랐고, 실망했다"면서도 "다시 돌아오는 날을 기다리겠다"고 전했다.

프리텔리는 코로나19로 중단됐던 PGA 투어가 재개된 후 바이러스에 감염된 4번째 선수가 됐다. 앞서 닉 워트니(미국). 캐머런 챔프(미국), 데니 매카시(미국)가 양성 판정을 받은 바 있다.

한편 PGA 투어는 "프리텔리의 양성 판정과 관련해 추가 검사는 필요해 보이지 않는다"고 밝혔다.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단독] “반성은 커녕 거짓말 유감” 신현준…
[스포츠투데이 김지현 기자] 본지는 지난 9일 배우 신…
기사이미지
아야세 하루카·노민우, 열애설 재…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배우 노민우와 일본 유명 배우 아야세…
기사이미지
"건강하게 돌아오겠다" 권민아, 폭…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그룹 AOA 출신 배우 권민아가 한 차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