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파타' 이선희 "절제된 삶 벗어나, 소소한 일탈 즐기는 중"

입력2020년 07월 01일(수) 12:19 최종수정2020년 07월 01일(수) 12:19
이선희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최파타' 이선희가 철저한 자기관리에서 벗어나 소소한 일탈을 즐기고 있다고 밝혔다.

1일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는 가수 이선희가 게스트로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한 청취자는 이선희의 출연에 "이선희 씨는 얼굴만 동안이 아니고 목소리도 동안이다. 목소리가 예전 그대로다"라고 말했다.

이에 DJ 최화정은 "SBS 예능프로그램 '집사부일체'를 잠깐 봤는데, 그래서 저럴 수 있구나라고 느꼈다"고 말했다.

앞서 이선희는 '집사부일체'를 통해 절제된 삶을 공개한 바 있다. 그는 목을 보호하기 위해 철저하게 자기를 관리했다. 대화를 자제하며 최대한 작은 목소리로 이야기하는 건 일상이었다. 뿐만 아니라 노트와 펜으로 필담을 생활화했고, 여름에도 스카프를 하고 다녔다.

이선희는 "무대에서 늘 했던 그 목소리 그대로 전달해드리고자 제 사생활을 좀 절제해왔다"고 설명했다.

이내 그는 "그런데 요즘은 안 그러고 있다. 일탈해서 먹고 싶은 것도 먹고 지인들도 자주 만난다. 소소한 즐거움을 만든 시간을 갖고 있다"고 전했다.

이선희는 "그래서인지 얼굴 좋아졌다는 말을 많이 듣고 있다"고 덧붙였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단독] “반성은 커녕 거짓말 유감” 신현준…
[스포츠투데이 김지현 기자] 본지는 지난 9일 배우 신…
기사이미지
아야세 하루카·노민우, 열애설 재…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배우 노민우와 일본 유명 배우 아야세…
기사이미지
"건강하게 돌아오겠다" 권민아, 폭…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그룹 AOA 출신 배우 권민아가 한 차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