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스토랑' 국민엄마 고두심X오현경, 절친 한지혜 지원사격 [TV스포]

입력2020년 07월 02일(목) 17:53 최종수정2020년 07월 02일(목) 17:53
신상출시 편스토랑 / 사진=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신상출시 편스토랑’ 한지혜를 위해 고두심과 오현경이 제주도에 떴다.

3일 밤 방송되는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우리 육우'를 주제로 한 11번째 우승 메뉴가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우리 육우' 대결부터 NEW 편셰프로 등장한 한지혜를 위해 대한민국 초특급 여배우들이 한지혜가 살고 있는 제주도를 찾은 것으로 알려져 이목을 집중시켰다. 바로 국민 엄마 고두심과 멋진 언니 오현경이였다.

고두심, 오현경, 한지혜는 과거 같은 드라마에 출연한 후, 지금까지도 쭉 친분을 이어오고 있었다. 이에 첫 메뉴 평가를 앞둔 한지혜가 긴장된 마음으로 두 사람에게 냉정한 평가를 해줄 '메뉴 시식단'을 요청했다. 아끼는 동생 한지혜의 부름에 서울에 있던 오현경이 비행기를 타고 제주도에 날아온 것에 이어, 제주도에서 영화 촬영 중인 고두심 역시 등장했다. 한지혜의 일이라면 두 손 두 발 걷고 나서는 선배님들의 등장에 한지혜 역시 감동했다.

고두심과 오현경은 등장부터 한지혜와 남다른 케미를 발산했다. 고두심과 오현경은 초반부터 막내 한지혜를 칭찬하기도 했다가 놀리기도 하면서 정신을 혼미하게 만들어놓더니, 요리를 시작하자 뜨거운 시선으로 눈을 떼지 않고 쳐다봐 안그래도 잔뜩 긴장한 한지혜를 들었다 놨다 했다. 그러나 이내 한지혜가 직접 만들어 내놓은 메뉴가 나오고 맛을 보자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특히 고두심은 한 메뉴를 먹어본 뒤 "이거 레시피 나 좀 다오. 우리 손주 해줘야겠다"고 감탄한 것으로 반응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고두심, 오현경, 한지혜 세 사람은 대화를 나누는 내내 웃음이 끊이지 않았다. 특히 한지혜는 국민 엄마 고두심을 향해 지금껏 딸 역할을 한 여배우들 중 가장 기억에 남는 '원픽 딸'이 누군지 물어 궁금증을 자아냈다. 과연 국민 엄마 고두심이 뽑은 '원픽 딸' 여배우는 누구일까. 멋진 언니 오현경은 어떻게 한지혜를 쥐락펴락했을까.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매주 금요일 밤 9시 50분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가나로 돌아가라" 샘 오취리, '내로남불'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나 출신 방송인 샘 오취…
기사이미지
곡괭이 난동, 황정민 입원→괴한 구…
기사이미지
CJ ENM 영화 부문, 개봉 연기·극장…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