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준 "'오 마이 베이비' 배우들 스태프들 작품 또 같이 하고파"

입력2020년 07월 02일(목) 18:18 최종수정2020년 07월 02일(목) 18:18
고준 / 사진=스토리제이컴퍼니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배우 고준이 tvN 수목드라마 '오 마이 베이비' 종영을 앞두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오 마이 베이비'에서 고준은 한이상 역을 맡아 감성을 자극하는 감정 연기와 달달한 로맨스 연기로 매주 수, 목요일 밤마다 안방극장을 설렘으로 물들였다. 이 가운데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배우 고준이 드라마의 종영을 앞두고 아쉬움을 달랠 따뜻한 인사를 전했다.

고준은 2일 소속사 스토리제이컴퍼니를 통해 "안녕하세요. 저는 연기하는 고준입니다. '오 마이 베이비'에서 한이상 역으로 여러분을 뵈었는데요. 제가 이번에 연기를 하면서 참 많은 것들을 배우고 느꼈던 순간이었던 것 같습니다"라며 작품을 떠나보내는 소회를 밝혔다.

이어 그는 "먼저 캐스팅 때부터 저의 새로운 면모, 새로운 이미지에 대해서 믿어주시고 저를 작품적으로 잘 만들어주시려 애쓰신 감독님과 작가님, 스텝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인사를 드리고 싶고요. 또 드라마 너무 재미있게 봐주시고 밤늦게 졸린 눈을 비비며 애청해주신 시청자 여러분께도 진심으로 감사하다는 말 꼭 전하고 싶습니다. 여러분의 댓글을 보고 너무나 많이 사랑해주시고 진심으로 공감해주시는 것 같아, 그 덕분에 힘내서 촬영을 마칠 수 있었습니다"라며 함께한 제작진과 열렬한 지지를 보내준 시청자들에게 고마움을 표했다.

끝으로 "종영을 앞두고 있는데 마지막 방송이 끝났을 때, 어떤 기분이 들지 상당히 궁금해요. 저한테는 아주 오랫동안 좋은 기억으로 자리 잡을 작품이었다고 생각합니다. 다시 한번 말씀을 드리고 싶은데, 그동안 고생한 스태프분들과 선·후배, 동료 배우분들 정말 감사하고 먼 훗날 작품을 같이 하고 싶다는 진심으로 듭니다. 열심히 해서 그런 날이 꼭 다시 오도록 기도하겠습니다. 우리 또 만나요. '오 마이 베이비'팀 감사합니다"라고 작품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내며 소감을 마무리했다.

한편, '오 마이 베이비' 최종회는 2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가나로 돌아가라" 샘 오취리, '내로남불'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나 출신 방송인 샘 오취…
기사이미지
곡괭이 난동, 황정민 입원→괴한 구…
기사이미지
CJ ENM 영화 부문, 개봉 연기·극장…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