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찬 "'엉덩이' MV 특별출연 원했던 사람들 많아…홍잠언도 고민"

입력2020년 07월 03일(금) 16:43 최종수정2020년 07월 03일(금) 16:43
김수찬 / 사진=방규현 기자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가수 김수찬이 뮤직비디오 특별출연과 관련된 비하인드를 공개했다.

김수찬의 첫 미니앨범 '수찬노래방'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3일 오후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진행됐다.

이날 김수찬은 김희재, 정동원, 진성 등 신곡 뮤직비디오에 깜짝 출연진들에 대한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먼저 김수찬은 앞선 세 사람 외에도 뮤직비디오에 출연하고 싶어 하는 사람들이 많았다고 밝혔다. 하지만 인원을 줄인 것과 관련해 그는 "특별출연이 너무 많다 보면 시선이 분산될 수 있을 것 같다는 생각에 출연진을 최소화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김희재는 신동부 때부터 댄스트로트를 같이 하는 입장으로서 꼭 필요하겠다고 생각했다. 또 남녀노소에 '소'는 동원이 아니면 홍잠언이었다. 잠언이는 스케줄로 인해 동원이만 출연하게 됐다. 동원이도 바쁜데 의리로 나와줬다"고 말했다.

또한 "참여 못 해준 다른 분들은 챌린지로 한을 풀겠다고 해주셨다"고 전했다.

김수찬의 첫 미니앨범 '수찬노래방'과 타이틀곡 '엉덩이'는 4일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비디오스타', 공찬 앞세워 소문낸 잔칫집……
기사이미지
김연경→박세리, 女 스포테이너 전…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스포츠 레전드 스타들이 다양한 예능에…
기사이미지
'소리바다 어워즈' 레드벨벳·트와…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대한민국 대표 음원 플랫폼 소리바다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