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만 미워해" 홍선영, 도 넘은 외모 비하 악플 공개→우울감 호소 [종합]

입력2020년 07월 07일(화) 07:34 최종수정2020년 07월 07일(화) 07:34
홍선영 / 사진=홍선영 인스타그램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가수 홍진영의 언니 홍선영이 자신을 향한 악플에 대한 속상함을 토로했다.

홍선영은 6일 자신의 SNS에 한 네티즌으로부터 받은 DM(다이렉트 메시지)을 공개했다. 해당 메시지에는 "제발 방송 안 나오면 안 되나요?"라고 시작하는 장문의 글이 담겨 있었다.

이어 홍선영의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우리새끼' 하차를 요구하는가 하면 외모를 비하하는 내용도 담겨 있어 충격을 안겼다. 또한 해당 네티즌은 홍선영을 "외적, 내적으로 무능력하다"라고 표현하는 등 거센 수위로 비난했다.

이에 홍선영은 "오랜만에 조금 상처받았다. 내가 님한테 뭘 그리 잘못했는지"라며 "화는 별 도움이 안 된다"고 운을 뗐다.

이어 "절 TV에서 보실 때마다 거친 말을 하는 당신을 보면 제 마음이 너무 아프다. 근데 이번에는 좀 너무 갔다. 우린 전생에 서로 사랑했던 사이였냐. 저 그만 미워해 달라. 제가 잘못한 것도 없는데 저를 보는 것만으로 싫어하시면 저도 사람인지라 좀 그렇다"고 부탁했다.

홍선영은 또한 "날 미워하신 님아. 지나가다 혹시나 마주치시면 닭가슴살 사 달라"라며 "당분간 집에 있어야겠다. 급우울해진다"고 덧붙였다.
홍선영 악플 / 사진=홍선영 인스타그램

동생 홍진영과 함께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우리새끼'에 출연해 유쾌한 일상을 공개하고 있는 홍선영은 방송 이후 꾸준히 큰 관심을 받고 있다.

특히 지난해 무려 22kg 감량에 성공하는 등 다이어트 과정과 모습을 공개해 그의 근황과 변화된 모습은 대중들의 큰 관심사였다. 그는 현재 50kg대를 목표로 운동 중이다.

홍선영은 지난 5일 방송된 '미운우리새끼'에 출연해, 그의 뚱보균 검사 결과가 최고 시청률 15.7%까지 오르며 여전히 높은 화제성을 자랑하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가나로 돌아가라" 샘 오취리, '내로남불'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나 출신 방송인 샘 오취…
기사이미지
곡괭이 난동, 황정민 입원→괴한 구…
기사이미지
CJ ENM 영화 부문, 개봉 연기·극장…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